세계일보

검색

"다른 여자 보지마"…바늘로 남자친구 눈 찌른 美 여성

관련이슈 오늘의 HOT 뉴스

입력 : 2023-11-29 10:40:40 수정 : 2023-11-29 10:46:1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남자 친구가 다른 여성을 쳐다본다는 이유로 애인의 눈을 바늘로 찌른 미국 플로리다주의 한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미국 폭스뉴스 등은 플로리다주의 한 주택에서 남자 친구의 눈을 바늘로 찌른 혐의로 산드라 지메네즈(44)가 체포돼 경찰에 의해 구금됐다고 2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남자 친구가 다른 여성을 쳐다본다는 이유로 애인의 눈을 바늘로 찌른 미국 플로리다주의 한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고 미국 폭스뉴스 등이 2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사진은 지난 25일 체포된 산드라 지메네즈. 마이애미데이드경찰국

마이애미데이드경찰국에 따르면 지메네즈는 지난 25일 자택에서 남자 친구와 말다툼을 벌였다.

 

지메네즈는 애인에게 “왜 다른 여자를 쳐다보냐”며 따졌고, 싸움은 격화됐다.

 

화를 참지 못한 지메네즈는 남자 친구가 소파에 누워 있는 틈을 타 바늘로 남자 친구의 오른쪽 눈을 찔렀다.

 

지메네즈는 반려동물의 예방 접종에 쓰는 주삿바늘로 애인을 찌른 것으로 조사됐다.

 

이후 지메네즈는 자택에서 도주했고, 눈에 상처를 입은 피해자는 즉시 경찰서에 신고해 병원으로 이송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주택 인근에 주차된 차 안에서 잠을 자는 지메네즈를 발견하고 체포했다.

 

지메네즈는 경찰 조사에서 “(내가 상해를 입힌 것이 아닌)남자 친구가 자해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지메네즈는 애인과 8년 동안 교제한 것으로 알려졌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