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韓·英 ‘글로벌 전략적 동반자’ 英·日 준동맹 수준으로 격상

입력 : 2023-11-21 18:26:17 수정 : 2023-11-21 18:26:1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尹 국빈 방문… ‘다우닝가 합의’ 채택

윤석열 대통령의 영국 국빈 방문을 계기로 한국과 영국이 양국 관계를 기존 포괄적·창조적 동반자 관계에서 글로벌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하는 ‘다우닝가 합의’를 채택한다.

김은혜 대통령실 홍보수석은 20일(현지시간) 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히며 “다우닝가 합의는 양국이 체결할 수 있는 최고 수준의 협력 문서로 타결을 이뤘다”며 “안보, 국방뿐 아니라 과학기술, 공급망 확보, 에너지연대 등 경제 분야까지 협력의 지평을 포괄적으로 넓힌 방안”이라고 설명했다.

영국을 국빈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런던의 한 호텔에서 열린 동포 만찬 간담회에서 격려사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영국을 국빈 방문 중인 윤 대통령은 22일 리시 수낵 영국 총리와 다우닝가 10번지에 있는 총리 관저에서의 정상회담을 계기로 다우닝가 합의를 채택한다.

외교가 안팎에서는 양국 관계의 글로벌 전략적 동반자 관계 격상이 과거 영국과 일본의 동맹과 비슷한 수준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영국이 유럽연합(EU)을 탈퇴한 뒤 독자적으로 국제 위상을 다지는 데 있어 반도체, 원자력발전, 방위산업 등 분야에서 두루 경쟁력을 갖춘 한국과 협력을 강화해 나갈 필요가 있다고 판단했다는 것이다.

양국 수교 140주년을 기념해 한·영 미래 협력 방향을 담은 다우닝가 합의는 북핵 등 한반도 문제에 대한 양국의 공동 입장을 강조하면서 우크라이나 사태, 인도태평양, 중동 지역 정세 등 글로벌 현안 대응에 대한 공동 의지를 밝히는 내용이 포함된다고 대통령실은 전했다.

양국은 특히 국방·안보·방산 분야 협력을 대폭 강화한다. 양국은 방위력 협력 파트너십 의향서 및 방산 공동 수출 양해각서(MOU) 체결을 통해 방산 협력을 발전시키고, 전략적 사이버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사이버 위협 대응 역량도 강화한다. 또 합동 훈련 확대와 함께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대북 제재 이행을 위한 해양 공동순찰 추진 등 국방·안보 분야 협력도 증진한다.

아울러 기존 한·영 자유무역협정(FTA)을 개선하기 위한 협상을 시작하고, 미래의 강력한 공급망을 구축하기 위한 양국 간 반도체 협력 MOU도 체결한다.

대통령실은 “다우닝가 합의 채택 및 글로벌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의 격상은 한·영 양국이 140년간 다져온 협력 관계를 더욱 공고히 하고 양국 미래세대를 위해 양국 관계를 한 단계 도약시키는 토대가 될 것”이라고 했다.


런던=곽은산 기자 silver@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고민시 '오늘도 상큼'
  • 고민시 '오늘도 상큼'
  • 안유진 '너무 사랑스러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