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홍준표, 홍익표 만나 “달빛고속철 특별법 연내 처리 뜻 모아”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3-11-16 17:34:32 수정 : 2023-11-16 17:34:3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홍준표 대구시장과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6일 대구 북구 산격청사에서 만나 달빛고속철도 특별법 12월 국회 통과에 뜻을 모았다.

 

홍 시장은 “달빛고속철도 특별법은 여야 협치로 발의 됐다. 12월에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될 수 있도록 해달라”며 “법안이 통과 되면 연구용역비 예산 반영도 해달라”고 요청했다. 이어 “지방에서는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할 수 있는 국책사업이 없다"며 "국회가 결정하면 기획재정부는 따라오게 돼 있으니 이번에 회기 내에 처리해달라"고 말했다.

홍준표 대구시장(왼쪽)이 16일 대구시청 산격청사에서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와 면담하고 있다. 대구시 제공

해당 특별법은 달빛고속철도 사업 추진시 예비타당성 조사를 면제하는 내용이 핵심이다. 지난 8월 국민의힘 윤재옥 원내대표가 대표발의해 역대 최대 인원인 여야 의원 261명이 공동발의자로 이름을 올렸다.

 

홍 원내대표는 “우리나라 경제, 사회 구조가 수도권 중심이어서 대구·경북과 호남을 동서로 연결해서 시너지를 높이는 게 필요하다"면서 “마지막 정기 국회가 12월 8일에 있기 때문에 그때쯤 본회의에서 특별법이 통과할 수 있도록 잘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홍 원내대표는 18일에는 민주당 소속 강기정 광주시장을 만나 관련법을 논의할 예정이다.

 

국민의힘도 선거를 앞두고 해당 법 통과에 찬성하고 있어 법안 처리는 급물살을 탈 것으로 전망된다. 여야는 전날 국토위 전체회의에 특별법을 상정하고 본격적인 법률안 심사에 착수했다.


대구=김덕용 기자 kimd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