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팀쿡 애플CEO "韓과 협력·투자 지속"…父 한국전 참전 사실 공개

입력 : 2023-11-16 16:25:37 수정 : 2023-11-16 16:29:1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尹대통령, APEC 정상회의 참석 계기 접견…쿡 "부친, 한국에 특별한 애정"
대통령실, '인앱결제 과징금' 관련 질문에 "얘기 전혀 없었다"

윤석열 대통령은 15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의 한 호텔에서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와 만났다.

윤 대통령과 쿡 CEO 만남은 이번이 처음으로, 윤 대통령의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참석을 계기로 마련됐다.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참석차 미국을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이 15일(현지시간) 샌프란시스코 한 호텔에서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를 접견하고 있다. 연합뉴스

쿡 CEO는 APEC 부대행사로 각국 정상과 빅테크 기업 CEO들이 참석한 'CEO 서밋'에는 참석하지 않았으며, 윤 대통령에게 먼저 요청해 별도 접견 일정을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접견장에 먼저 도착한 윤 대통령은 쿡 CEO가 등장하자 "반갑다"며 악수를 청했다. 쿡 CEO도 윤 대통령 손을 잡으며 "영광이다"라고 했다.

윤 대통령은 다시 "저도 이렇게 만나게 돼서 기쁘다. 한번 뵙고 싶었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비공개 면담에서 쿡 CEO에게 "애플이 우리 디지털 혁신 생태계 성장에 기여할 뿐 아니라 세계 많은 미래세대와 기업에 혁신의 영감을 주고 있다"며 높이 평가했다고 최상목 경제수석이 브리핑에서 전했다.

쿡 CEO는 이 자리에서 "제게 한국은 특별한 의미가 있다"며 부친이 한국전 참전 용사이며 한국에 특별한 애정을 갖고 있었다고 말했다고 한다.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참석차 미국을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이 15일(현지시간) 샌프란시스코 한 호텔에서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를 접견하며 악수하고 있다. 공동취재

쿡 CEO는 또 "한국 협력업체와 한국 정부의 도움이 없었으면 애플이 현재 위치에 오르지 못했을 것"이라며 "지난 5년간 1천억 달러 이상의 거래를 성사시켰으며 향후에도 한국의 역량 있는 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협력과 투자를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최 수석은 밝혔다.

 

윤 대통령은 "쿡 CEO 부친이 한국전에 참전해 헌신해준 데 대해 국민을 대표해 감사드린다"며 "세계 최고 기술력과 역량을 갖춘 한국 기업과의 협력을 지속 확대해달라. 한국 정부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화답했다.

대통령실 고위 관계자는 애플이 '자사 결제 시스템'(인앱결제)을 강제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방송통신위원회의 과징금 처분이 예정된 것이 거론됐느냐는 물음엔 "그 얘기는 전혀 없었다"고 답했다.

 

접견에는 박진 외교부 장관과 최 수석, 김은혜 홍보수석, 최원호 과학기술비서관, 박성택 산업비서관이 동석했다.

애플 측에서는 쿡 CEO 외에 리사 잭슨 부사장, 닉 암만 부사장 등이 자리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카리나 '아자!'
  • 카리나 '아자!'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