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박민식 장관, 네덜란드 6·25戰 참전비 참배

입력 : 2023-09-18 06:00:00 수정 : 2023-09-17 21:36:1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판회츠’ 부대 방문 참전용사 만나

보훈외교를 위해 유럽을 방문한 박민식 국가보훈부 장관이 15일(현지시간) 네덜란드 동부 아른험에 위치한 육군 보병부대 ‘판회츠’(Van Heutsz) 연대를 찾았다. 판회츠 연대는 6·25전쟁 당시 한국을 돕기 위해 참전한 부대다. 박 장관은 네덜란드 6·25전쟁 참전용사들과 만나 감사를 표하고 부대 내 6·25전쟁 참전기념관을 둘러본 뒤 참전비에 참배·헌화했다.

박민식 국가보훈부 장관(왼쪽)이 15일(현지시간) 네덜란드에서 열린 6·25전쟁 참전용사 초청 오찬에 참석해 헤르만 레핑(93) 참전용사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가보훈부 제공

보훈부 관계자는 “부대 내 군사박물관을 참관하는 과정에서 폴란드인 100여명이 6·25전쟁 당시 네덜란드 판회츠 연대에 배속돼 싸운 정황을 확인했다”며 “네덜란드군에 관련 자료를 요청해둔 상태”라고 소개했다.

박 장관은 16일에는 헤이그의 이준(1859∼1907) 열사 묘역을 찾아 참배하는 것으로 유럽 방문 일정을 마치고 귀국길에 올랐다. 이 열사는 일본이 1905년 조선 정부와 강제로 체결한 을사늑약이 무효임을 유럽 등 국제사회에 널리 알리고자 애쓰다가 네덜란드에서 순국했다.


박수찬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