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가정환경 비관, 4살 아들 목 졸라 살해한 母

입력 : 2023-05-25 06:17:16 수정 : 2023-05-25 06:17:1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산후우울증 앓고 있던 것으로 전해져

청주지검 형사2부(부장검사 신건호)는 가정 환경을 비관해 4살 아들을 목 졸라 살해한 혐의(살인)로 우즈베키스탄 국적의 A(30대·여)씨를 구속기소 했다고 24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29일 오전 3시40분께 청주시 흥덕구 한 빌라에서 4살 아들의 목을 휴대전화 연결선으로 졸라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다.

 

그는 범행 직후 경찰에 자수했다.

 

경찰조사 결과 A씨는 산후우울증을 앓고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 관계자는 "반인륜적 범죄는 엄정히 수사하고, 범죄 피해자 지원센터를 통해 유족에 대한 장례비 지원을 의뢰하는 등 피해자 지원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해맑은 미소'
  • 에스파 카리나 '해맑은 미소'
  • 공승연 '산뜻한 발걸음'
  •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