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피치, 韓 국가신용등급 ‘AA-’, 전망 ‘안정적’ 유지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3-03-13 18:51:28 수정 : 2023-03-13 18:51:2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韓 2023년 성장률 1.2%”

국제 신용평가사 피치가 한국의 국가신용등급과 전망을 현재 수준으로 유지했다. 

 

피치는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을 ‘AA-’로, 등급 전망은 ‘안정적’(stable)으로 각각 유지했다고 13일 밝혔다.

 

13일 부산 신선대부두 야적장에 컨테이너가 쌓여있다. 연합뉴스

피치는 “북한과 관련된 지정학적 위험성과 부진한 거버넌스 지표, 고령화에 따른 구조적 도전 요인들이 있지만, 대외 건전성과 거시 경제 성과가 견고하고 수출 부문이 역동적인 점 등을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피치는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이 등급평가 모델상 AA에 해당하지만 북한 리스크 등을 고려해 한 등급 낮은 AA-로 결정했다.

 

피치는 대외수요 위축 및 높은 금리·물가로 인해 올해 우리나라의 경제성장률이 1.2%로 둔화할 것으로 전망했다. 다만 올해 하반기에는 긍정적인 성장 모멘텀으로 전환되며 내년에는 경제성장률이 2.7%로 반등할 것으로 내다봤다. 

 

기재부는 “우리 경제의 대내외 건전성에 대한 긍정적 시각이 재확인됐다”며 “정부의 재정건전화 노력에 힘입어 재정건전성 관련 평가가 지속적으로 개선됐다”고 평가했다.


이강진 기자 j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여자)이이들 미연 '순백의 여신'
  • 전소니 '따뜻한 미소'
  • 천우희 '매력적인 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