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부산 소방, 2023년 설 연휴 기간 1.07분마다 의료상담 1건씩 진행

입력 : 2023-01-26 01:00:00 수정 : 2023-01-25 15:34:4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올해 설 연휴기간 부산소방재난본부에서 1.07분마다 1건의 의료상담을 진행한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부산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설 연휴기간 119구급상황관리센터에서 처리한 응급처치 지도 및 상담건수는 총 5392건으로 집계됐다.

부산소방본부가 2023년 설 연휴동안 1.07분마다 1건의 의료상담을 진행한 것으로 집계됐다. 사진은 부산소방재난본부 종합상황실 모습이다. 부산소방재난본부 제공

이는 지난해 설 연휴(6184건)에 비해 12.8% 감소한 것으로, 코로나19 관련 상담건수가 전년 설에 비해 급감한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설 연휴 119구급상황실 이용실적을 분석한 결과, 병·의원 및 약국안내 건수가 4340건(80.5%)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각종 질병상담 건수 587건(10.9%) △심정지 등 응급환자에 대한 응급처치 지도 285건(5.3%) △119구급대 및 병원에서 이송병원 안내를 요청한 건수 69건(1.3%) 순으로 나타났다.

 

이용시간대별로는 △오전 9시~낮 12시 1481건(27.5%) △오후 12시~오후 3시 995건(18.5%) △오후 3시~오후 6시 765건(17.9%) △오전 6시~오전 9시 468건(8.7%) 순이다.

 

하길수 부산소방재난본부 종합상황실장은 “시민들이 설 연휴기간 의료시설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인력 및 접수대를 2배 이상 보강·운영했다”며 “응급환자 발생 시 구급차 도착 전 단계부터 적극적인 응급처치 지도로 환자의 생명을 구하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고 말했다.


부산=오성택 기자 fivestar@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