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설날 현금 1억여원 훔친 빈집털이범… 경찰 용의자 추적 중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3-01-24 17:04:19 수정 : 2023-01-24 19:12:3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구에서 설 명절 빈집털이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사흘째 용의자 추적에 나섰다. 

 

24일 대구 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2일 오후 10시 5분쯤 대구 동구 신천동 한 아파트에서 절도 사건이 발생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용의자는 현금 1억2000여만원과 명품 시계 등을 훔쳐 달아났다.

 

경찰은 용의자가 도구를 이용해 현관문 잠금장치를 부수고 빈집에 침입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집주인은 설 명절 동안 부모님 댁을 방문하기 위해 집을 비웠다. 이후 설날 당일 밤에야 피해 사실을 확인하고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엘리베이터와 공동현관 폐쇄회로(CC)TV를 토대로 용의자를 쫓고 있다.


대구=김덕용 기자 kimd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