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광주시, 남자 공중 화장실에 기저귀 교환대 설치

입력 : 2023-01-25 01:00:00 수정 : 2023-01-24 23:22:0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남자 화장실에 기저귀 교환대가 설치된다.

 

광주시는 올해 22억 원을 투입해 안전하고 쾌적한 공중(개방) 화장실을 조성한다고 24일 밝혔다.

 

육아에 대한 사회적 인식 제고와 안심 공간 제공을 위해 남자 화장실에도 기저귀 교환대를 설치한다. 아울러 공중화장실 6곳 신축과 개보수와 민간 개방화장실 지원사업, 편의용품과 위탁관리비 지원 등을 추진한다.

 

연 2회 광주시와 관할 경찰서·자치구 등이 합동으로 화장실 내 불법촬영 카메라 설치 여부와 비상벨 작동 여부 등을 점검한다.

 

이신 광주시 수질개선과장은 “공중화장실은 모든 시민이 이용하는 생활 필수공간”이라며 “시민들이 공중화장실을 안전하고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광주=한현묵 기자 hanshim@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