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남양주시, 다산신도시∼강변북로 지하도 추진

입력 : 2023-01-20 01:00:00 수정 : 2023-01-19 12:59: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기 남양주시가 다산신도시와 강변북로를 잇는 지하차도 건설 사업을 추진한다.

 

19일 시에 따르면 이 사업은 2030년 개통을 목표로, 다산신도시 진건지구에서 지금지구를 거쳐 강변북로까지 지하 40m에 길이 3.6㎞, 왕복 4차로를 건설하는 공사다.

 

민간투자사업(BTO-a)으로 추진돼 준공과 함께 남양주시가 도로 소유권을 갖는 대신 사업자가 일정 기간 통행료를 받아 수익을 회수하는 방식으로 계획됐다.

 

이 도로는 3기 신도시인 왕숙지구 조성 등 교통 수요에 맞춰 간선 교통망을 확충하고자 민간업자가 제안했다.

 

시는 한국개발연구원(KDI)에 이 도로 적격성 조사를 의뢰할 예정이다.

 

조사 결과 타당성이 있으면 제3자 제안 공고, 우선협상대상자 지정, 실시협약 등 행정절차를 진행할 계획이다.

 

 


남양주=송동근 기자 sd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