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野, '이재명 최측근' 김용 사의 수용…정진상은 추후 판단

입력 : 2022-11-23 14:45:23 수정 : 2022-11-23 14:45:2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부당한 정치탄압으로 구속돼있는 김 부원장, 사의 표명"

더불어민주당은 23일 이재명 민주당 대표의 최측근인 김용 민주연구원 부원장의 사의를 수용했다. 또다른 최측근인 정진상 민주당 대표 비서실 정무조정실장도 사의는 표명했으나 당은 구속적부심 결과를 보고 추후 수용 여부를 판단하기로 했다.

 

안호영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공지를 통해 "부당한 정치탄압으로 구속돼있는 김 부원장이 당직을 수행하기 어려운 여건을 들어 사의를 표명했고, 당은 수리했다"고 밝혔다.

 

또 "정 실장도 사의를 표명했으나 구속적부심을 받고 있어 그 결과를 보고 추후 판단키로 했다"고 전했다.

 

김 부원장은 불법 대선자금 혐의로 기소돼 다음달 23일 첫 재판을 앞두고 있다.

 

정 실장에 대한 구속적부심 심사는 이날 오후 2시10분께 시작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