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강남 성형외과서 안면거상 수술받은 40대 러시아女 사망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11-23 14:23:47 수정 : 2022-11-23 14:23:4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서울 강남경찰서 전경. 강남경찰서 제공

 

국내 성형외과에서 안면거상 수술을 받은 러시아 국적 여성이 사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3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지난 21일 오후 8시쯤 서울 강남의 한 성형외과에서 안면거상 수술을 받은 40대 러시아 여성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수술 뒤 회복중이던 이 여성은 위독한 상태에 빠졌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들이 심폐소생술(CPR)을 하며 여성을 인근 대형병원으로 옮겼지만 결국 사망했다. 

 

안면거상술은 늘어지거나 주름진 피부를 절개하는 미용 목적의 수술이다. 수술 부위가 결정되면 전신마취 후 피부 절개 및 조직 고정 과정을 거쳐 수술이 진행되며, 수술 후에는 혈종(체내 출혈)을 방지하기 위한 드레싱 등의 조치가 이뤄진다.

 

경찰 관계자는 “사망 경위 확인을 위해 부검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며 “수술 집도의, 마취과 의사, 간호사 등 병원 관계자들을 상대로 경위를 조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재우 온라인 뉴스 기자 wampc@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