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대장동 사건으로 구속돼 재판받던 남욱 변호사가 21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대장동 개발 사업 로비·특혜 의혹 관련 1심 속행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의 최측근인 김용 민주연구원 부원장과 정진상 대표실 정무조정실장이 구속되면서 이 대표에 대한 검찰 수사가 본격화한 가운데 남 변호사 등의 폭로전이 이어지고 있다.


남정탁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지연 '아름다운 미소'
  • 임지연 '아름다운 미소'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