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한솥 '잡채볶음밥', 한정 출시 이후 뜨거운 관심 속 정식메뉴 전환

입력 : 2022-11-21 09:39:32 수정 : 2022-11-21 09:39:3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국내 대표 도시락 프랜차이즈 한솥은 지난 1일 선보인 수량 한정 신메뉴 '잡채볶음밥'을 내달 정식메뉴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11월 수량 한정 메뉴 잡채볶음밥은 출시된 지 보름 만에 13만개 판매를 돌파, 소비자들에게 뜨거운 호응을 얻으며 한정 수량이 조기 판매될 것으로 예상된다. 한솥은 예상보다 빠른 판매 속도에 11월 수량 한정 메뉴였던 잡채볶음밥을 내달 정식메뉴로 전환해 선보일 예정이다.

 

최근 외식물가가 고공 행진하고 있는 가운데 런치플레이션도 좀처럼 꺾일 기미가 보이지 않고 있다. 실제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 9월 외식물가 상승률은 9.0%로 30년만에 가장 높은 수치를 나타냈다.

 

한솥은 이러한 고물가 시대 속에서 5,000원대의 합리적인 가격에 각종 신선채소와 잡채가 듬뿍 들어가 있어 맛과 영양을 모두 잡은 잡채볶음밥이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았다고 분석한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