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aT “배추 20포기 김장비용 21만5000원”

입력 : 2022-11-20 18:48:16 수정 : 2022-11-20 19:56:1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일주일새 2.9%↓… 가격 안정세

김장 비용이 지난해보다 낮은 수준에서 안정세에 접어든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지난 17일 기준 김장비용(배추 20포기 기준)은 21만5037원으로, 전주(11월 10일) 대비 2.9% 하락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는 1년 전인 지난해 11월 중순과 비교하면 12.2% 낮은 수준이다.

20일 서울 한 대형마트에 진열된 배추와 무. 연합뉴스

aT는 주요 김장 재료 14개 품목에 대해 전국 17개 전통시장과 27개 대형유통업체를 대상으로 가격 조사를 실시했다. 품목별로 보면, 김장 재료 중 비중이 큰 배추, 무, 고춧가루 등의 가격이 하락했다. 배추 20포기 가격은 6만1764원으로 10일 기준 조사보다 4.5% 내렸고, 무 5개 가격은 1만2357원으로 6.5% 하락했다. 배추 가격의 경우 1년 전보다 32.6% 낮은 수준이다.

쪽파(-12.6%), 고춧가루(-3.4%), 멸치액젓(-2.9%), 미나리(-1.6%) 등도 전주 대비 가격이 하락했다. 배추와 무는 산지 출하량이 늘고 대형 유통업체의 김장 재료 할인행사의 영향으로 가격이 하락한 것으로 분석됐다. 반면 갓(6.5%), 대파(1.9%), 양파(1.6%), 생강(1.5%) 등 일부 품목은 가격이 올랐다.

배추 소매가격은 최근 들어 큰 폭으로 하락하는 추세다. aT 농산물유통정보(KAMIS)에 따르면 지난 18일 기준 배추 1포기 평균 소매가는 3079원까지 떨어졌다. 지난 9월15일 1포기에 1만204원이었던 점을 고려하면 두 달여 만에 70%가량 급락했다. 18일 기준 배추 소매가격은 1년 전(4690원)과 비교해도 34.3%나 떨어지며 평년(3034원) 수준을 회복했다.


이강진 기자 j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