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공무원이 재개발 관련 공문서 위조…경찰, 서초구청 압수수색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11-18 15:54:55 수정 : 2022-11-18 15:54:5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현직 공무원이 재개발 관련 공문서를 위조했다는 의혹을 수사하고 있는 경찰이 서울 서초구청을 압수수색했다.

 

18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서초경찰서는 공문서 위조 등의 혐의를 받는 현직 서초구청 공무원 A씨와 전직 공무원 B씨를 최근 불구속 입건, 이날 서초구청∙A씨와 B씨의 자택 등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압수수색은 이날 오전 7시쯤 시작해 낮 12시에 끝났다.

 

A씨는 전직 구청 공무원 B씨의 부탁을 받고 서울 서초구 방배동의 재개발 사업과 관련한 공문서를 위조∙발급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지난달 서초구청 감사실로부터 이런 내용의 고발장을 접수해 수사에 나섰다. 경찰은 이들의 공모 관계를 들여다보고, 위조된 공문서가 사용된 경위를 수사할 방침이다.


장한서 기자 jh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