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애덤 리바인, 아내 임신 중 외도설에 해명…“선 넘었지만 불륜은 아냐”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9-22 10:39:29 수정 : 2022-09-22 10:43:0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애덤 리바인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캡처

 

미국의 인기 밴드 마룬5(Maroon5)의 보컬 애덤 리바인(43·사진)이 3명의 여성과 불륜 스캔들에 휩싸인 가운데 궁색한 해명을 내놓았다.

 

지난 20일(현지시각) 리바인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나는 불륜을 저지르지 않았다. 그런데 난 내 인생에서 후회하는 시기에 선을 넘었다”고 해명했다. 

 

이어 “아내 말고 다른 사람과 희롱하듯 얘기할 때 판단력이 부족했다”며 “어떤 경우에는 부적절했다. 나에게 진정으로 중요한 가족을 위험에 빠트릴 정도로 순진하고 어리석게 행동한 것은 가장 큰 실수였다”고 밝혔다.

 

앞서 모델 겸 인플루언서 섬너 스트로(23)는 리바인과 1년간 불륜 관계였다고 지난 19일 자신의 틱톡 계정을 통해 폭로했다. 그는 “당시 난 어렸고 순진했으며 솔직히 (리바인으로부터) 착취를 당한 기분”이라며 리바인과 주고받은 인스타그램 메시지를 공개했다. 

 

이어 스트로는 지난 20일 미국 연예매체 페이지식스에 “불륜은 아니지만, 선을 넘었다”는 리바인의 해명과 관련해 “누가 이 남자에게 사전을 갖다줘라”라며 지적하기도 했다. 

 

애덤과 불륜관계에 휩싸인 또 다른 여성들은 소셜미디어 인플루언서 알리슨 로즈(Alyson Rose)와 코미디언 메리카(Maryka)가 있다.

 

한편 애덤 리바인은 2014년 모델 베하티 프린슬루(32)와 결혼해, 현재 슬하에 딸 2명을 뒀다.


임미소 온라인 뉴스 기자 miso394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
  •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
  • 정려원' 너무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