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바이든 대통령 “美서 코로나19 팬데믹 끝났다”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9-19 16:14:59 수정 : 2022-09-19 16:14:5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여전히 코로나19로 문제 있고 많은 작업 이뤄지지만 끝나”
오미크론 변이 발생 당시보다 신규확진‧사망자 수 모두 줄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AP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미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이 끝났다고 밝혔다.

 

18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CBS ‘60분’ 프로그램에 출연해 “대유행은 끝났다”라며 “여전히 코로나로 문제가 있고 아직 많은 작업이 이뤄지고는 있지만 팬데믹은 끝났다”고 말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알아차렸는지 모르겠지만 아무도 마스크를 쓰고 있지 않고, 다들 컨디션이 좋은 것 같다”며 “상황이 변하고 있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실제 미국의 코로나19 상황은 올해 초 오미크론 바이러스가 우세했을 때보다 확연히 나아진 모습을 보이고 있다.

 

존스홉킨스대와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18일 기준 신규 확진자 수는 7802명이다. 지난 7일 평균 확진자 수는 5만7341명이었다. 올해 1월 한 주간 신규 확진자 수가 79만4335명에 이르던 것과는 확연한 차이를 보인다.

 

사망자 수도 줄었다. 18일 기준으로 19명이 사망했고 7일 평균 사망자 수는 401명이다. 올해 1월 한 주 평균 사망자 수는 2687명가량이었다. 신규 입원자 수도 112명가량이다.


이승구 온라인 뉴스 기자 lee_owl@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유리 '눈부신 미모'
  • 유리 '눈부신 미모'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
  •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