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홍준표, 이준석 겨냥 "정치판엔 징계의 자유도 있다"

입력 : 2022-09-19 09:45:04 수정 : 2022-09-19 09:45:0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표현의 자유도 내재적 한계 넘어서면 보호 못 받아"

홍준표 대구시장은 19일 국민의힘 이준석 전 대표를 겨냥해 "정치판에는 표현의 자유도 있지만, 징계의 자유도 있다는 걸 알아야 한다"고 말했다.

홍 시장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표현의 자유도 그 내재적 한계를 넘어서면 보호받지 못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홍준표 대구시장. 연합뉴스

홍 시장은 "표현의 자유도 그 내재적 한계를 넘어서면 해당 행위를 이유로 징계, 제명된 전례도 있고 그 제명의 합법성과 정당성을 인정한 법원의 판례도 있다"고 부연했다.

이어 "그토록 자중하라고 했건만 사태를 이 지경까지 오게 만든 점에 많은 유감을 표한다"며 "세상은 언제나 본인 중심으로만 돌아가지 않는다"고 꼬집었다.

앞서 이 전 대표는 전날 당 중앙윤리위원회의 추가 징계 절차 개시 결정 이후 페이스북에 "양두구육 표현 썼다고 징계 절차 개시한다는 거네요"라며 "유엔 인권규범 제19조를 유엔에서 인권 관련 활동을 평생 해오신 위원장(이양희 윤리위원장)에게 바친다"고 썼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유선, 당당한 미소
  • 유선, 당당한 미소
  • 유리 '눈부신 미모'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