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조선시대로 떠나는 타임머신 여행…영양 두들마을 체험 축제

입력 : 2022-09-19 01:00:00 수정 : 2022-09-18 11:11:0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23~24일 두들마을 조선 중기 가옥 개방
과거시험·콘서트·인생사진관 등

경북 영양군은 23일부터 이틀간 석보면 두들마을에서 조선시대 체험 축제인 ‘옛날 옛적에-두들마을 이야기’를 연다.

 

18일 군에 따르면 이번 축제는 민속문화재 제91호인 석계고택과 민속문화재 제114호인 원리리 주곡고택, 문화재자료 제79호인 석천서당 등이 모두 개방돼 조선 중기 가옥을 관람할 수 있다.

영양군 석보면 두들마을에서 열린 장계향 문화축전의 음식디미방 조리 체험 프로그램. 영양군 제공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장원급제 과거시험과 고택 저잣거리, 로맨틱 멜로디 콘서트, 고택 인생사진관 등을 선보인다. 민속놀이와 화살쏘기 등 각종 체험 행사도 빼놓을 수 없다.

 

두들마을은 영양군 석보면에 있으며 조선 시대 양반들이 살던 집이 다수 남아 있는 유서 깊은 곳이다. 경천 이씨 집성촌이면서 ‘음식디미방’으로 잘 알려진 장계향 선생 및 소설가 이문열의 고향 마을이기도 하다.

 

영양군 관계자는 “고택이라는 공간적 배경과 가을이라는 시간적 배경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고심했다”며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많이 준비했다”고 말했다.


영양=배소영 기자 sos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
  •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
  • 정려원' 너무 사랑스러워'
  • 유인나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