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생활소음 불만에 옆집 찾아가 흉기 휘두른 40대 체포

입력 : 2022-08-05 10:27:36 수정 : 2022-08-05 10:27:3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부산의 한 아파트에서 옆집 소음에 불만을 품은 40대가 이웃에 흉기를 휘두른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금정경찰서는 5일 A(40대)씨를 살인미수 혐의로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11시 35분쯤 부산 금정구 한 아파트에서 같은 층에 사는 바로 옆집 거주자인 B씨를 흉기로 찔러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피해자가 현관문을 열어주자마자 미리 준비한 흉기로 범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현장에서 바로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경찰은 "A씨가 B씨의 집에서 들려오는 수압용 모터 소리 등 평소 생활소음에 불만을 품고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경찰은 정확한 경위를 조사한 이후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