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최고 37도 찜통더위…전국 대부분 지역 20~30㎜ 소나기

입력 : 2022-08-05 06:33:30 수정 : 2022-08-05 06:33:3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낮 최고기온 33~37도 무더운 날씨
비에 강·하천·계곡 수위 급상승 주의
사진=뉴시스

 

금요일인 5일에는 낮 최고기온이 37도에 이르는 등 찜통 더위가 계속되겠다. 전국 곳곳에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 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당분간 최고 체감온도가 33~37도로 매우 무덥겠고, 밤 최저기온 25도 이상의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있겠으니 유의해야겠다”고 예보했다.

 

이날 새벽부터 밤사이, 내일(6일) 오전부터 밤사이 전국 대부분 지역에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소나기에 의한 예상 강수량은 20~30㎜로 예측된다. 소나기가 내리는 동안 기온은 일시적으로 떨어지겠다.

 

최근 내린 비로 강이나 하천, 계곡의 수위가 높아져 있고, 소나기가 내리면 물이 급격히 불어날 수 있으니 휴가철 안전사고에 유의해야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3~27도, 낮 최고기온은 31~37도를 오가겠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6도, 인천 26도, 수원 26도, 춘천 25도, 대관령 20도, 강릉 27도, 청주 26도, 대전 26도, 전주 26도, 광주 26도, 대구 26도, 부산 26도, 제주 28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2도, 인천 31도, 수원 32도, 춘천 34도, 대관령 29도, 강릉 35도, 청주 34도, 대전 33도, 전주 34도, 광주 33도, 대구 37도, 부산 32도, 제주 34도다.

 

한편 아침까지 일부 내륙에는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중부서해안과 전라해안에는 바다 안개가 유입되면서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야겠다.

 

원활한 대기확산의 영향으로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
  • 소녀시대 유리 '행복한 미소'
  • 김소연 '청순 외모에 반전 뒤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