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주한국타이베이대표부 “중국, 역내 평화 위협…엄중히 규탄”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08-04 17:50:51 수정 : 2022-08-04 18:17: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주한국타이베이대표부가 중국군의 ‘대만 포위’ 군사훈련을 규탄하고 나섰다.

 

주한국타이베이대표부는 4일 “대만은 세계 각국과 교류하기를 원하고, 자유민주주의 이념을 지지하는 모든 외국 우호 인사의 방문을 진심으로 환영하며, 다른 국가는 대만과 각국 간의 우호 교류에 간섭해서는 안 된다”고 밝혔다.

중국군 소속 군용 헬기가 4일 대만과 인접한 중국 남부 푸젠성 핑탄섬 상공을 비행하고 있다. 핑탄=AFP연합뉴스

중국은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의 대만 방문이 끝나자마자 사실상 대만을 완전히 포위하며 이날 대대적인 무력시위에 돌입했다. 이번 훈련은 이날부터 오는 7일 정오까지 3일간 진행하는 것으로 예고됐다.

 

주한국타이베이대표부는 “중국이 군사적 수단으로 대만해협의 현상을 파괴하며 역내 평화와 안정을 위협하는 것을 엄중히 규탄해 달라”며 “각종 군사도발을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해주길 바란다”고 했다. 이어 “민주주의 대만을 지속해서 성원해 함께 자유민주주의 가치를 수호하고, 국제질서와 평화 안정을 수호해주실 것을 호소한다”고 덧붙였다.


이지민 기자 aaaa346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윤아 '청순 미소'
  • 임윤아 '청순 미소'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