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길거리서 흉기 찔려 숨진 채 발견된 50대… 용의자도 사망

입력 : 2022-08-03 21:00:00 수정 : 2022-08-03 14:37:1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남 거제의 한 도로에서 50대 여성이 흉기에 찔려 사망한 가운데, 유력 용의자도 숨져 경찰이 정확한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3일 거제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26분쯤 거제시 고현동의 한 아파트 앞 도로에서 A(50대·여)씨가 피를 흘리며 쓰러져 있다는 행인의 신고가 접수됐다.

 

A씨 신체에는 여러 군데 흉기에 찔린 흔적이 있었고, 현장에서 범행 도구로 추정되는 흉기가 발견됐다.

 

A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결국 30여분 뒤 숨지고 말았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영상을 통해 A씨가 숨지기 전 B(50대·남)씨와 몸싸움하며 다투는 것으로 보이는 장면을 확인, B씨를 용의자로 보고 소재 파악에 나섰다.

 

그러나 이날 오전 8시54분쯤 거제에 있는 B씨 집을 찾아갔으나 이미 B씨가 사망한 상태였다는 것이 경찰의 설명이다.

 

경찰은 B씨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두 사람의 관계 등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현화영 기자 hh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
  • 소녀시대 유리 '행복한 미소'
  • 김소연 '청순 외모에 반전 뒤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