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감사원, '文정부 탈원전' 특별 감사 조만간 착수

입력 : 2022-08-03 11:40:06 수정 : 2022-08-03 13:55: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하반기 감사계획에 포함 예정…1년5개월만에 다시 감사

감사원이 조만간 전임 문재인 정부의 탈원전 정책 수립 과정에 대한 특별감사에 착수할 것으로 알려졌다.

3일 감사원 관계자에 따르면 감사원은 올해 하반기 감사계획에 탈원전을 대상으로 한 특별감사를 포함할 예정이다.

사진=연합뉴스

구체적인 감사 시점이나 중점 감사 대상은 현재 논의 중이다.

감사원은 2020년 1월 산업통상자원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를 대상으로 '에너지 전환 로드맵과 각종 계획 수립실태' 감사를 벌인 바 있다.

감사원은 지난해 3월 해당 감사 결과를 발표하면서 산업부의 탈원전 에너지 정책 수립 과정에 "절차적 문제가 없다"고 밝혔다.

이러한 발표가 나온 지 1년 5개월 만에 다시 '탈원전 감사'에 착수하는 것이다.

감사원 감사 업무를 총괄하는 유병호 사무총장의 지휘하에 강도 높은 '탈원전 감사'가 이뤄질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유 총장은 2020년 4월 문재인 정부에서 공공기관감사국장을 지내며 '월성 1호기 경제성 조작 사건' 감사를 주도했다.

감사원은 같은 해 10월 감사를 마무리한 뒤 "정부가 2018년 월성 1호기 조기 폐쇄를 결정하는 과정에서 원전을 계속 가동했을 때의 경제성을 불합리하게 저평가했다"는 요지의 감사 결과를 발표했다.

유 총장은 이후 비(非) 감사부서인 감사연구원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이를 두고 '좌천성 인사'가 아니냐는 정치권 일각의 지적이 제기되기도 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