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포항시 다목적행정선 선명 '연오세오호'

입력 : 2022-08-03 01:00:00 수정 : 2022-08-02 20:07:3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포항시 다목적행정선 ‘연오세오호’모습. 포항시 제공

경북 포항시는 지난달 29일 ‘포항시 다목적행정선 선명 선정 심의위원회’를 열고 다목적 행정선 선명 당선작을 발표했다고 2일 밝혔다.

 

포항 시민을 대상으로 진행된 이번 공모전은 총 325점이 응모했으며, 2차 선명 선정심의위원회를 통해 박가혜 씨가 출품한 ‘연오세오호’로 최종 선정됐다.

 

이외에도 입상작 3점 등 총 4점이 선정됐으며, 수상작에 대한 시상은 다목적 행정선 취항 시 함께할 예정이다.

 

심사위원회는 ‘연오세오호’가 환동해중심 포항을 상징하고 전통성을 잘 표현한 작품으로 판단해 당선작으로 선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시는 당선자 박가혜 씨에게는 70만 원의 부상을 지급하고, 우수작 ‘포항아라호’, ‘포항해맞이호’, ‘214포항호’ 3점의 입상작에는 부상 각 10만 원씩을 지급할 계획이다.

 

한편, ‘연오세오호’는 2020년부터 총 80억 원을 들여 거제 아시아조선소에서 총 127t, 최대 24노트(시속 44km) 선속으로 올 10월 준공을 목표로 건조 중이다.

 

‘연오세오호’는 △어선안전조업 지도 △불법어업 단속 △해난사고 예방, 각종 재난∙재해 예찰 및 방제 활동 △바다소회의실 운영 △해양 아카데미 및 웰니스프로그램 운영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될 예정이다.


포항=이영균 기자 lyg020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