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싱가포르→인천’ 티웨이 여객기, 엔진 이상으로 대만 타이베이 공항 착륙

입력 : 2022-08-02 17:13:52 수정 : 2022-08-02 17:53:4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이상 신호 감지 후 안전히 착륙"
공항 사진기자단

 

싱가포르에서 인천국제공항으로 향하던 티웨이항공 여객기가 엔진 이상으로 비행 도중 대만 타이베이 공항에 착륙했다.

 

2일 연합뉴스와 티웨이항공 등에 따르면 이날 새벽 3시 30분(현지시간) 싱가포르 창이공항을 이륙한 티웨이항공 TW172편(A330-300)이 대만 영공을 지나던 중 대만 타이베이 공항에 내렸다.

 

이 항공기에는 승객 117명과 승무원 10명(운항 승무원 2명, 객실 승무원 8명)이 타고 있었다.

 

이번 착륙은 엔진 관련 이상 때문이라고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밝혔다.

 

이 관계자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비행기에 큰 문제가 있었던 것이 아니라 운항 승무원이 엔진 이상 시그널을 감지하고서 인근 공항에 착륙한 것"이라며 "승객 안전을 위한 조치였으며, 다친 사람 없이 무사히 착륙했다"고 말했다.

 

현재 승객들은 해당 항공기에서 내려 타이베이 공항 대합실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다고 티웨이항공은 전했다.

 

이 항공기는 당초 이날 오전 인천공항에 도착할 예정이었다.

 

티웨이항공 측은 긴급회의를 열어 대응 방안을 논의했으며, 승객들에게 점심 식사를 제공하는 한편 대체편을 곧 대만으로 투입해 승객들을 싣고 올 방침이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대체편은 대만 현지시간으로 오후 2시40분 출발해 인천공항에는 오늘 오후 6시 30분에 도착할 예정"이라며 "승객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티웨이항공은 지난 5월 말 국내 저비용항공사(LCC) 최초로 인천∼싱가포르 노선에 취항했으며, 6월 말부터는 기존 주 2회 운항에서 매일(주 7회) 운항으로 증편했다.

 

티웨이항공은 이 노선에 새로 도입한 347석 규모의 대형 항공기 A330-300을 투입해 운항하고 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
  •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
  • 정려원' 너무 사랑스러워'
  • 유인나 '상큼 발랄'
  • 최유정, 완벽한 솔로 무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