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살기 위해 걷는다” 최란♥이충희, 60대 건강 비법 공개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8-01 16:54:33 수정 : 2022-08-01 16:54:3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최란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최란이 건강 비법을 공개했다.

 

지난달 31일 최란은 인스타그램에 “살기 위해 걷는다. 비가 와서 실내 휘트니스에서~ 내편은 눈감고 걷나? 눈 감았을 때 찍은 건가? #일상 #데일리그램 #운동 #부부그램”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한 휘트니스 센터를 찾은 최란, 이충희 부부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최란은 마스크를 착용한 채 러닝머신 중인 모습을 공개해 시선을 끌었다. 또 이들 부부는 함께 운동하며 돈독함을 다지는 남다른 금슬을 자랑하기도 했다.

 

한편 최란은 1960년생, 우리 나이로 61세이며 이들 부부는 여배우, 스타 농구선수 1호 커플로 지난 1984년에 결혼해 슬하에 1남2녀를 두고 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
  • 소녀시대 유리 '행복한 미소'
  • 김소연 '청순 외모에 반전 뒤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