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LH, 입주민 10명에 ‘미담상’ 시상

입력 : 2022-08-02 01:00:00 수정 : 2022-08-01 18:47:4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지난달 29일 LH 서울지역본부에서 임대주택 공동체 문화 활성화에 앞장선 입주민 10명에게 ‘서울미담상’과 상금을 전달했다고 1일 밝혔다.

서울미담상은 공동체 형성을 위해 아름다운 이야기를 만드는 임대주택 입주민을 위한 것으로, 이날 행사는 입주민들의 다양한 경험과 이야기를 공유해 임대주택 내 공동체 문화를 형성·확산하기 위해 마련됐다.

LH는 층간소음, 주차 분쟁 등 공동주택에서 일어나는 입주민 간 갈등을 해소하는 데 필요한 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지난 5월부터 입주민 공동체 활동 수기를 접수했다.

수기 공모는 서울·경기지역 내 건설·매입임대주택 입주민을 대상으로 했다. 주거행복지원센터에서 공동체 문화 확산 사례와 입주민을 함께 추천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는데, 모두 41건의 작품이 접수됐고 그중 10건이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박세준 기자 3ju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윤아 '청순 미소'
  • 임윤아 '청순 미소'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