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전처·전 처남댁 흉기 찔러 숨지게 한 40대 송치

입력 : 2022-06-24 16:01:25 수정 : 2022-06-24 16:01:2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정읍경찰서 청사 전경.

전처와 그의 남동생 아내를 흉기로 찔러 살해한 40대가 송치됐다.

전북 정읍경찰서는 살인 등 혐의로 A(49)씨를 구속 송치했다고 2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6일 오후 5시 40분께 정읍시 북면의 한 상점에서 흉기를 휘둘러 전처 B씨(41)와 전 처남댁(39)을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현장에 함께 있던 전 처남(39)도 흉기에 찔려 크게 다쳤다.

A씨는 최근 종교적 갈등 등으로 B씨와 잦은 다툼을 한 것으로 드러났다.

그는 "위장 이혼을 했지만, 최근까지 아내와 함께 살았다"며 "종교 문제로 아이들을 보지 못하게 돼서 홧김에 그랬다"고 진술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미리 흉기를 준비해온 A씨가 전처와 30여 분간 말다툼을 한 뒤 그를 찌르고, 비명에 놀라 달려 나온 남동생 부부에게도 흉기를 휘두른 것으로 파악했다.

경찰 관계자는 "범행 경위 등에 대해 추가 조사한 뒤 수사를 마무리하고 송치했다"라고 말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