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러시아 떠나는 글로벌 기업들… 구글·맥도날드 이어 나이키도 철수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06-24 01:45:00 수정 : 2022-06-24 03:41:3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TASS연합뉴스

앞으로 러시아에서 스우시(나이키 로고) 간판이 걸린 매장을 보기 어렵게 됐다. 세계 최대 스포츠웨어 브랜드 나이키가 러시아 시장에서 완전히 철수를 결정했기 때문이다.

 

로이터·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나이키는 23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나이키가 러시아 시장을 떠나기로 결정했다”며 “앞으로 몇 달간 책임있게 사업을 줄여나가면서 직원들을 전적으로 지원하는 데 우선순위를 두겠다”고 발표했다.

 

미국의 대표적인 스포츠 브랜드 나이키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직후인 지난 3월3일부터 러시아 내 100곳 매장 영업을 일시 중단한 바 있다. 이로써 나이키는 영업중단 3개월 만에 완전 철수를 결정하게 됐다. 

 

나이키는 맥도날드와 구글에 이어 러시아 사업을 완전히 접은 서방 대기업 대열에 합류하게 됐다. 

 

러시아는 자국에서 철수하는 서방 기업이 가진 자산을 압류하고 형벌을 부과하는 새 법안을 추진하고 있다. 


정필재 기자 rus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
  • 소녀시대 유리 '행복한 미소'
  • 김소연 '청순 외모에 반전 뒤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