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박항서, 모친 100번째 생일 맞아 귀국

입력 : 2022-06-21 23:00:00 수정 : 2022-06-21 20:17:3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베트남 대표팀을 이끌고 아시아 축구계에 돌풍을 일으켜 온 박항서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왼쪽)이 21일 새벽 어머니인 백순정 여사 100번째 생신을 함께하기 위해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입국에 앞서 응우옌쑤언푹 베트남 주석이 박 감독에게 “백순정님 만수무강을 기원합니다”라는 문구가 담긴 액자를 선물하고 있다.


디제이매니지먼트 제공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태리 '순백의 여신'
  • 카드 전소민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