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공수처 검사, 외국여행 중 아내 때려 상해 혐의로 검찰 송치

입력 : 2022-06-21 11:28:00 수정 : 2022-06-21 13:12:0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찰, 서울중앙지검에 상해 혐의 일부 기소 의견 송치… 폭행 혐의는 ‘증거 불충분’
사진=뉴시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검사가 아내에게 상해를 입힌 혐의로 검찰에 넘겨졌다.

 

21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여성청소년범죄수사대는 전날 공수처 A 검사를 상해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일부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

 

A 검사는 공수처 출범 전인 2019년 2월 외국 여행 도중 아내를 때려 상해를 입힌 혐의를 받는다. 공수처는 지난해 1월21일 출범했다. 

 

A 검사의 아내는 지난해 9월 서울 용산경찰서에 남편을 폭행 및 상해 혐의로 처벌해 달라는 내용의 고소장을 제출했으며, 이후 서울경찰청이 사건을 넘겨받아 수사해왔다. A 검사는 이혼소송을 제기한 상황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고소 내용 중 상해 혐의를 제외한 다른 여러 건의 폭행 혐의는 모두 증거 불충분으로 판단했다”고 말했다.


정은나리 기자 jenr38@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태리 '순백의 여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