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전국적으로 30도 안팎의 초여름 날씨를 보인 20일 서울 강동구 허브천문공원을 찾은 시민들이 감귤의 달콤한 향이 나는 베르가못 등 각종 허브를 구경하고 있다. /2022.06,20/허정호 선임기자

전국적으로 30도 안팎의 초여름 날씨를 보인 20일 서울 강동구 허브천문공원을 찾은 시민들이 감귤의 달콤한 향을 지닌 베르가못 등 허브를 구경하고 있다.


허정호 선임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태리 '순백의 여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