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강덕 포항시장, 포항 찾은 오세훈 서울시장과 상생발전 논의

입력 : 2022-06-20 01:00:00 수정 : 2022-06-19 13:22:1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오세훈 서울시장 장인인 故 송영수 작가 전시회 참석 위해 포항 방문
포항시와 서울시의 친환경∙교육 정책 논의, 상생발전을 위한 협력사업 제안
오세훈(왼쪽) 서울시장과 이강덕 포항시장이 18일 포항시립미술관에서 손을 맞잡고 기념촬영을 하고있다.포항시 제공

이강덕 경북 포항시장은 18일 포항시립미술관을 방문한 오세훈 서울시장과 양 도시간 상생발전 논의를 위한 면담을 가졌다.

 

19일 포항시에 따르면 이날 포항시립미술관에서는 오세훈 서울시장의 장인인 故 송영수 작가 전시회 개막식이 개최됐으며, 오 시장은 유족대표로 참석하기 위해 포항을 찾았다.

 

이에 이강덕 시장은 비공식 방문이지만 포항-서울 간 상생발전 논의를 위해 오세훈 시장과의 면담을 가졌으며, 친환경∙교육 등 다양한 정책 방향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우선, 포항시와 서울시가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친환경 녹색도시 디자인 정책’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하면서, 포항의 그린웨이와 서울의 수변감성도시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정책 세미나 등을 통해 좋은 아이디어를 공유하기로 했다.

 

또한, 교육격차 해소를 위한 ‘서울런’ 정책과 포항시의 ‘AI 맞춤학습 및 멘토링 교육’ 정책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접목 방안을 모색하는 등 양 도시의 분야별 주요정책을 공유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오세훈 시장의 포항 방문을 진심으로 환영하고, 고인의 훌륭한 작품을 시립미술관에 전시하게 돼 영광”이라며 “대한민국 수도인 서울시가 국가균형발전에 앞장서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이에 오세훈 서울시장은 “개인적인 방문임에도 불구하고 이렇게 환영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서울시와 포항시가 함께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교류사업이 추진되도록 적극 검토하겠다”라고 화답했다.

 

한편, 포항시는 2011년 폭설이 내렸을 당시 서울시(오세훈 시장)에서 제설장비와 인력을 긴급하게 지원받은 인연이 있다.


포항=이영균 기자 lyg020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