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접근금지 명령 어기고 아내 찾아간 30대, 순찰차 보고 3층서 뛰어내려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06-19 14:00:00 수정 : 2022-06-19 11:44:5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뉴시스

30대 남성이 법원의 접근금지 명령을 어기고 아내를 찾아간 뒤 경찰이 출동하자 아파트 3층에서 뛰어내렸다.

 

19일 인천 부평경찰서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쯤 인천시 부평구 한 아파트 3층에서 30대 남성 A씨가 지상으로 뛰어내렸다. A씨는 현재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A씨는 가정폭력으로 아내 B씨에 대한 접근금지 명령을 받았지만 이를 어기고 이날 B씨를 찾아갔다. 이후 그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 순찰차를 보고 지상으로 뛰어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현재 법원의 접근금지 명령을 어긴 A씨를 가정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입건한 것으로 전해졌다.


인천=박명원 기자 03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