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남편이니까 다 기억해” 강수지♥김국진, 달달한 식사 장면 보니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6-18 17:31:13 수정 : 2022-06-18 17:31:1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유튜브 채널 ‘강수지tv 살며사랑하며배우며’ 캡처

 

개그맨 김국진, 가수 강수지 부부가 서로에 대한 애정을 확인했다.

 

18일 유튜브 채널 ‘강수지tv 살며사랑하며배우며’에는 ‘수지와 국진의 저녁밥 이야기’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 됐다.

 

이날 강수지는 배달 앱을 이용해 평양냉면과 돼지 갈비를 주문했다. 배달된 음식을 예쁜 그릇에 옮겨 담은 강수지는 남편 김국진이 등장하자 미소를 지었다.

 

김국진은 “예전부터 내가 배달시켜 먹자고 하지 않았나. 그때는 안 하더니 결국은 (앱을) 깔았구나. 최근 한 달 동안 한 일 중에서 제일 잘한 일이다”라고 강수지를 칭찬했다.

 

이어 김국진이 “이거 내가 먹고 싶어 하는 지 어떻게 알았나”라고 묻자 강수지는 “평양냉면 엄청 좋아했으니까”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이를 들은 김국진이 “내가 말한 걸 다 기억하는구나”라고 감동받자 강수지는 “남편이니까 기억 안 하겠나”라고 다정하게 말해 부러움을 자아냈다.

 

이후 강수지는 “이제 딸 비비아나도 빨리 와서 온 가족이 함께 먹자”라며 “그때는 간장 게장을 시켜서 맛있게 먹어보자”라고 말하기도 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