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우상호 "이재명 겨냥 압수수색, 기획 된 정치 보복…중단해야"

입력 : 2022-06-17 10:16:34 수정 : 2022-06-17 10:16:3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박상혁 정영애 수사 보도까지…이런 흐름이 과연 우연일까"
20일께 '정치보복 수사' 대응 위한 당내 기구 출범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이 1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뉴스1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은 17일 경찰이 전날 백현동 아파트 개발 사업 의혹과 관련해 성남시청을 압수수색 한 것에 대해 "이재명 의원을 겨냥한 압수수색"이라며 "윤석열 정권은 기획된 정치보복 수사를 중단해야 한다"고 반발했다.

우 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 비대위 회의에서 "(이번 압수수색은) 야권의 유력 대선주자를 겨냥한 정치수사로 보인다"며 이같이 밝혔다.

우 위원장은 또 "검찰이 박상혁 의원을 피의자로 소환한다는 보도가 나오고, 정영애 여성가족부 장관을 겨냥해서도 (대선공약 개발 의혹 등) 여러 보도가 나온다"며 "이같은 수사의 흐름이 과연 우연의 일치일까"라고 반문했다.

그는 "이런 수사들이 하루 이틀 사이에 동시에 진행되는 것을 보면 자체 기획된 정치적 수사라는 점이 분명하다"고 강조했다.

우 위원장은 오는 20일께 이에 대처하기 위한 당내 기구를 출범시키겠다고 설명했다.

우 위원장은 정부가 최근 발표한 경제정책 방향을 두고도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며 "고물가·고환율·고금리로 국민들이 고통 받는 시점에서 부자감세나 규제완화가 해법인가. 뜬금없다는 생각이 든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첫 번째 우선과제는 물가안정 대책과 고금리 상황에서의 가계부채 대책이 됐어야 하는 것 아닌가"라며 "이번 정책은 과거 회귀형이라는 비판에서 자유롭지 못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