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서울의 낮 최고기온이 28도까지 오르며 초여름 날씨를 보인 12일 서울 서대문구 홍제천 인공폭포에서 한 시민이 시원하게 떨어지는 물줄기 앞으로 자전거를 타고 지나가고 있다.


남정탁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