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금융위, 소상공인 저금리 대환 등 민생 지원방안 마련

입력 : 2022-05-13 01:00:00 수정 : 2022-05-12 19:11:1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금융위원회는 12일 고금리·고물가 등 경제·금융여건과 관련한 취약차주의 금융부담 완화를 위해 ‘금융부문 민생지원방안’을 마련했다고 12일 밝혔다.

 

금융위의 ‘금융부문 민생지원방안’은 총 6개 과제로 제2차 추경예산안에 약 1조5000억원 규모로 편성됐다. 자업자·소상공인의 정상영업 회복 및 경쟁력 제고를 위한 △채무조정(0.7조원) △저금리대환(0.6조원), △맞춤형 자금 지원(1200억원) 외에  서민·청년 등 취약계층의 금융접근성 제고를 위한 △저소득 청년층 대출(햇살론유스) 공급확대(150억원) △최저신용자 대상 특례보증(480억원) 등이 있다 아울러 △주거 실수요자의 고금리 부담 완화 및 대출구조 개선을 위한 안심전환대출(1090억원) 등도 마련됐다.

 


박현준 기자 hjunpar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