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재명 “국민의힘이 방해하는 것 보면 출마는 잘한 판단”

입력 : 2022-05-11 19:34:07 수정 : 2022-05-11 21:07:4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나서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6·1 지방선거 총괄 선거대책위원장이 11일 오후 계양구 보훈회관 앞에서 주민들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인천=연합뉴스

 

이재명 전 경기도지사는 11일 서울 여의도 민주당사에서 열린 6·1 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보궐선거 선거대책위원회 출범식에 참석해 윤석열 정부 견제에 나섰다.

 

이날 6·1지방선거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총괄선대위원장으로 선임된 이 전 지사는 모두 발언에서 “권력은 집중되면 부패한다는 명확한 진실이 있다. 권력은 나뉘어야 균형 속에서 견제될 수 있다”며 야당이 된 민주당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이어 “지난 대선에서 국민들은 심판자와 일꾼 중 심판자를 선택했다”며 “이번에는 유능한 일꾼을 선택하실 것이라 믿는다”고도 밝혔다.

 

그러면서 “제가 인생을 살면서 부당한 일을 한 적이 없기 때문에 검찰·경찰 수사로 아무리 압박을 해도 전혀 걱정되지 않는다”며 “자꾸 ‘방탄’이라고 하는데 물도 들어있지 않은 물총이 왜 두렵나.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고 했다. 

 

아울러 “제 출마에 대해 국민의힘 지지자는 압도적으로 반대하고 민주당 지지자는 압도적으로 찬성한다”며 “국민의힘이 자꾸 출마를 방해하는 것을 보면 (출마가) 훨씬 더 잘한 판단이라는 생각이 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인천 계양을은 지난 2000년 16대 총선 이후 민주당 후보들이 의석을 싹쓸이한데 이어 이번 보궐선거에서도 민주당 후보가 유리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러한 가운데 이 전 지사가 출마하면 원내 입성에도 수월할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이동준 기자 blondie@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
  • 한소희 '완벽한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