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윤 대통령, 국정원장 김규현·국정원 1차장 권춘택 지명

입력 : 2022-05-11 16:48:16 수정 : 2022-05-11 16:48:1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김 국정원장 후보자, 서울대 치대 졸업후 외시 합격
윤석열 대통령은 11일 신임 국가정보원 원장에 김규현 전 청와대 외교안보수석(왼쪽)을, 국정원 1차장에는 권춘택 UNGC 한국협회 사무총장을 내정했다. 대통령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이 국정원장에 김규현(69) 전 청와대 외교안보수석비서관을 국정원장에 국정원 1차장에는 권춘택(62) 전 주미대사관 정무 2공사를 지명했다.

 

11일 대통령 대변인실은 이날 오후 이같은 내용의 인선을 발표했다.

 

김 국정원장 후보자는 경기고, 서울대 치의학과를 졸업해 대학 재학 중인 1980년 외무고시(14회)에 합격한 다소 특이한 이력을 갖고 있다. 

 

김 국정원장 후보자는 외교부 북미1과장, 북미국 심의관, 주미 한국대사관 참사와 공사 등을 지낸 미국통으로 특히 박근혜 정부 출범 후 외교부 1차관, 외교안보수석, 국가안보실 1, 2차장 등 외교와 안보 요직을 두루 거쳤다. 대통령선거 기간에는 윤석열 국민캠프에서 외교안보 특보를 지냈다.

 

국정원장 후보자는 국회 정보위원회 인사 청문회를 통과해야 하고 개인 신상, 도덕성 외에 대북, 정보 등 안보와 관련된 사안은 비공개로 진행하게 된다.

 

권 전 공사는 국정원 공채 출신으로 주미 대사관 근무 시절 미 중앙정보국(CIA)과의 협력을 담당했다. 

 

국정원장의 인사청문회가 진행되는 동안 권 전 공사는 원장 직무대행을 맡게 될 예정이다.


양다훈 기자 yangb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
  • 한소희 '완벽한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