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文, 민주당원에 편지…"민주당 가치, 더 많은 국민의 가치로 확장해 달라"

입력 : 2022-05-10 15:27:19 수정 : 2022-05-10 15:27:1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文 정부는 민주당 정부…위기를 기회로 만들며 더 크게 도약"
"평범한 시민·평당원으로 돌아가 국민 속에서 더불어 살겠다"

문재인 전 대통령은 10일 "국민과 당원 여러분의 지지와 사랑으로 대통령의 직무를 무사히 마쳤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문 전 대통령은 이날 더불어민주당 공식 홈페이지에 게재된 '당원에게 드리는 편지'에서 "깊은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전 대통령은 "문재인 정부는 민주당 정부였다"며 "격동의 시대였다. 우리는 연속되는 국가적 위기를 국민과 함께 극복했고, 위기를 기회로 만들며 더 크게 도약했다"며 지난 5년을 되돌아봤다.

 

그는 "취임 첫해 북핵 위기에서부터 일본의 부당한 수출 규제 위기, 그리고 길었던 코로나19까지. 그러나 마침내 선진국이 되었고 선도국가의 반열에 올랐다"며 "민주당원으로서 자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문 전 대통령은 "지금 우리 당이 어렵다"면서도 "우리는 무수한 위기를 맞으면서도 그때마다 한마음으로 위기를 극복한 역사를 가지고 있다. 당원 동지 여러분이 힘을 모아 다시 힘차게 도약하리라 믿는다"고 했다.

 

이어 "언제나 시대정신 위에 서서 민주당의 가치를 더 많은 국민들의 가치로 확장시켜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문 전 대통령은 "저는 이제 평범한 시민이자 평당원으로 돌아가 국민 속에서 당원 동지 여러분과 더불어 살아갈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아낌 없는 지지를 보내주신 당원 동지 여러분들께 감사드리며, 민주당의 영원한 발전을 기원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문 전 대통령은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20대 대통령 취임식에 참석한 뒤 귀향길에 올랐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