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첫 공식석상' 김건희 여사, 드레스 코드는 블랙 앤 화이트

관련이슈 윤석열 시대

입력 : 2022-05-10 13:27:48 수정 : 2022-05-10 16:19: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윤석열 대통령 배우자 김건희 여사가 10일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냈다.

 

김 여사는 이날 윤 대통령과 함께 국립서울현충원 참배와 제20대 대통령 취임식 행사에 참석했다.

 

그동안 비공개 활동을 해왔던 김 여사는 이날 검은색 원피스 차림으로 현충원을 참배한 뒤 올화이트 패션으로 취임식에 참석했다.

 

김 여사 측 관계자는 "김 여사가 평소에는 후드티에 반팔티 등 수수한 차림을 했지만 오늘은 대통령 취임날인만큼 국민께 예의를 갖추기 위한, 비싼 옷이라는 느낌 보다는 국민께 처음 인사드리는 자리에서 정갈하고 정돈된 느낌을 보여드리기 위한 차림"이라고 설명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