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조혜련 “정형돈 좋아했다…이혼 후 보고싶더라” 폭탄고백

입력 : 2022-05-10 11:07:11 수정 : 2022-05-10 14:11:3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 제공

 

개그우먼 조혜련(사진)이 정형돈을 향해 품었던 마음을 고백한다.

 

오는 11일 방송되는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조혜련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이날 MC 정형돈은 중국 유학 중이던 조혜련에게 갑작스럽게 전화가 왔다고 털어놓는다. 이에 조혜련은 “내가 사실 형돈이를 좋아했다. 이혼해서 혼자 힘들 때 갑자기 형돈이가 떠오르면서 보고 싶더라”고 폭탄고백을 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다.

 

이어 조혜련은 김종국에게 소개시켜 주고 싶은 개그맨 후배가 있다며 “김승혜가 정말 괜찮다”고 말하고, 송은이와 김숙은 “사실 봉선이가 종국이를 엄청 좋아한다”고 장난스럽게 덧붙인다. 

 

조혜련이 “신봉선과 김승혜 중 누가 괜찮냐”고 묻자 김종국은 신봉선을 선택해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고. MC들은 “김종국 못지않게 신봉선도 짠순이다. 겨울에 집 놀러 가면 난방 안 틀었다고 외투를 벗지 말라더라”며 두 사람의 천생연분을 인증해 웃음을 유발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조혜련의 폭탄 고백은 오는 11일 오후 8시30분에 방송되는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강소영 온라인 뉴스 기자 writerks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
  • 한소희 '완벽한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