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윤석열 정부 첫 당정협의 11일 열려…코로나 추경 논의

관련이슈 윤석열 시대

입력 : 2022-05-10 09:45:34 수정 : 2022-05-10 09:45:3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윤석열 정부가 출범한 후 첫 당정협의가 11일부터 본격 가동된다.

 

10일 국민의힘에 따르면 새 정부 출범 후 첫 당정협의가 오는 11일 오전 7시30분 국회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날 당정협의에서는 코로나 추경안을 중점적으로 다룰 것으로 예상된다. 당정협의 과정에서 코로나 피해 손실보상 규모, 지원 대상 등이 확정될 가능성도 있다.

 

국민의힘 핵심 관계자는 "아마 추경만 논의되지 싶다"고 했고, 다른 원내 관계자는 "(당정협의)주제는 코로나 손실보상 관련 추경안으로 정해져 있다"고 밝혔다.

 

윤석열 대통령은 이르면 오는 12일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추경안을 의결하는 방안이 유력하게 검토되고 있다.

 

이와 관련해 기획재정부는 이번 주 후반 30조원대 규모의 추경안을 국회에 제출할 예정이다. 추경안에 대한 시정연설은 오는 16일 예정돼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서지혜 '쇄골 여신'
  • 서지혜 '쇄골 여신'
  • 라잇썸 나영 '미소 천사'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