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준석 "정호영 임명, 당선인이 판단…분당갑 단수공천 검토"

입력 : 2022-05-09 10:01:01 수정 : 2022-05-09 10:01:0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간첩조작' 연루 이시원 비서관 내정자엔 "당선인이 이력·성향 파악한 인사"
文정부 5년 성과에 "尹당선인·최재형 임명한 것" 비꼬아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뉴스1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9일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 임명을 두고 "당선인이 최종 판단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철수 대통령직인수위원장이 출마를 선언한 경기 분당갑 보궐선거와 관련해선 단수공천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MBC 라디오 인터뷰에서 정 후보자에 대해 "(의혹이) 해소된 부분도 있고, 다른 해명이 더 필요한 부분이 있다고 국민이 생각할 지점이 있을 수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경기 분당갑 보궐선거에 대해서는 전략공천이 아닌 단수공천을 검토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안철수 전 대통령직인수위원장이 지난 8일 국회 소통관에서 경기 분당갑 국회의원 보궐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하고 있다. 뉴스1

이 대표는 "안 위원장이 (공천신청을) 넣겠다(접수하겠다)고 밝혔으니, 전략공천은 지금 시점에서 의미가 없다"며 "단수공천 가능성을 보고 있지, 전략공천은 지금 대화의 대상이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다.

대통령실 인선 가운데 과거 검사 시절 '서울시 공무원 간첩조작사건'에 연루된 이력으로 논란이 된 이시원 공직기강비서관 내정자에 대해서도 "윤 당선인이 이력과 성향을 모두 파악한 인사"라며 두둔했다.

'서울시 공무원 간첩 조작 사건'은 북한에서 태어나고 자란 화교 출신의 서울시 공무원 유우성 씨를 간첩 혐의로 재판에 넘겼다가 국가정보원의 증거 조작이 드러난 사건이다.

이 대표는 윤석열 정부의 국정철학으로 꼽은 '자유와 창의'에 이 내정자가 부합하는지에 대한 질의에 "우려가 있을 수 있지만, 이런 (과거) 사건도 당선인이 다 알고 세부적으로 파악해서 한 인사"라며 "자유와 창의를 강조한다고 해도 개별 사건을 인사에 투영하진 않았을 것"이라고 말했다.

문재인 대통령. 뉴시스

문재인 정부의 지난 5년간 성과에 대해서는 "박한 평가를 할 수밖에 없다"며 "북핵 문제에 있어서도 조금이라도 진일보했는지를 봐야 하는데 그러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이 대표는 문재인 정부의 잘한 점으로 "윤석열 당선인과 최재형 전 감사원장 같은 분들이 임명된 것이 아닌가"이라며 "그게 문재인 대통령이 한 좋은 선택이었다"고 비꼬았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