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2021년 연금저축 신규 계약 증가… 2030 가입자 급증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04-11 16:00:00 수정 : 2022-04-11 15:30:1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일정 기간 세액공제 혜택을 받으면서 자금을 적립한 뒤 노년기에 연금으로 받는 연금저축의 신규 계약 건수가 지난해 크게 늘었다.

 

금융감독원이 11일 공개한 ‘2021년 연금저축 현황 및 시사점’에 따르면 지난해 연금저축 신규 계약 건수는 174만9000건으로, 전년보다 194.4% 증가했다. 이 중에서 펀드는 163만4000건, 보험은 11만6000건이었다.

 

지난해 말 기준 연금저축 총적립금은 160조1000억원으로 전년 대비 5%(7조6000억원) 증가했다. 계약당 납입액은 262만원으로 지난 2년간 증가세를 보였다. 계약당 연간 연금수령액은 295만원으로 전년 대비 2만원 늘었다. 수령 형태는 확정기간형이 60%, 종신형이 36.4%였다. 지난해 연금저축 가입자는 전 연령대에서 증가했고 특히 20대 가입자는 전년보다 70%, 30대 가입자는 전년보다 21.9% 증가했다.


박현준 기자 hjunpar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태리 '순백의 여신'
  • 김태리 '순백의 여신'
  • 카드 전소민 '매력적인 눈빛'
  • 수지 '아름다운 미소'
  • 이달의 소녀 츄 '너무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