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합참 “北, 동쪽으로 미상 발사체 발사”… 탄도미사일 가능성

입력 : 2022-01-14 15:16:06 수정 : 2022-01-14 15:16:0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5·11일 '극초음속미사일' 시험발사 이은 올해 세 번째 무력시위
북한 국방과학원이 지난 11일 극초음속 사일 시험발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평양 노동신문=뉴스1

북한이 14일 동쪽으로 '미상 발사체'를 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다.

 

합참은 이날 오후 2시47분쯤 국방부 출입기자단에 보낸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를 통해 이같이 공지했다.

 

북한이 이날 쏜 발사체의 종류나 발사 장소, 비행거리, 고도 등 세부사항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다만 군 당국이 통상 북한으로부터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쐈을 때 언론에 공지한다는 점에서 북한의 이날 발사체 역시 탄도미사일일 가능성이 커 보인다.

 

이와 관련 일본 해상보안청도 이날 오후 2시55분쯤 "북한으로부터 탄도미사일일 가능성이 있는 물체가 발사됐다"고 발표했다고 NHK가 전했다.

 

북한이 이날 쏜 발사체가 탄도미사일로 확인될 경우 지난 5일과 11일 자칭 '극초음속미사일'을 시험발사한 이후 올 들어 세 번째가 된다.

 

이에 앞서 북한은 지난 5·11일 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미국 정부가 추가 대북제재 조치를 취하자 "미국은 또 다시 우리의 자위권 행사를 걸고들며 도발적으로 나오고 있다"며 강력 반발했다.

 

북한은 이날 외무성 대변인 명의 담화를 통해 "미국이 우리의 합법적 자위권 행사를 문제시하는 건 명백한 도발이며 강도적 논리"라면서 "미국이 기어코 이런 식의 대결적 자세를 취해간다면 우런 더욱 강력하고도 분명하게 반응하지 않을 수 없다"고 경고했다.

<뉴스1>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